" 대장균 " 에 대한 통합 검색결과입니다
게시판(검색결과 29개)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최근 기온변화로 평균 기온이 상승함에 따라 9월 식중독 발생이 해마다 증가하고 있어 가을철 식중독 예방을 위해 조리식품 보관·섭취 및 개인위생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최근 5년간(‘14~’18년) 가을철 원인균별 식중독 발생건...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여름철 낮 최고온도가 35℃ 이상 지속되는 폭염 기간에는 병원성대장균 식중독이 발생할 위험이 높아지므로 채소류 등 식재료 세척‧보관‧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병원성대장균은 식중독 원인균으로 채소류, 생고기 또는 완전히 조리...
여름(5~9월)에 많이 발생하는 식중독 원인은 병원성 대장균(18,719명, 91.7%)이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살모넬라(7,504명, 81.5%), 캠필로박터 제주니(3,605명, 77.3%), 장염 비브리오균(1,426명, 88.1%), 바실러스 세레우스(864명,...
본격적인 여름을 앞두고, 예상보다 일찍 찾아온 더위에 깨끗한 물에 대한 관심이 벌써부터 높아지고 있다. 이른 더위에 땀으로 배출되는 체내 수분을 보충하기 위해 물을 충분히 섭취하려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특히, 정수기에 대한 수요도 높아지고 있다.종합 건강 생활가전기업 ...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유해균 증식으로 인한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가열하지 않고 섭취하는 채소류는 씻어서 바로 섭취하고, 바로 섭취하지 않을 경우 반드시 냉장 보관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이번 발표는 채소류에 의한 병원성대장균 식...